국산 탐색기 단 신궁, 본격 양산

기품원 품질인증사격시험서 3발 모두 명중…600억 원대 수입대체 효과 기대

 


순수 국내 기술로 개발된 적외선 탐색기를 장착한 대공유도무기 ‘신궁(新弓)’이 뛰어난 명중률을 입증했다.


국방기술품질원(이하 기품원)은 29일 “우리 기술로 만든 적외선 탐색기를 장착한 휴대용 대공유도무기 신궁이 최근 실시한 ‘품질인증사격시험’에서 3발 모두 표적에 명중했다”며 “사격시험을 성공적으로 종료함에 따라 한국형 탐색기를 장착한 신궁은 본격적인 양산체제에 돌입하게 됐다”고 밝혔다.


기품원 주관으로 열린 사격시험은 올해 말 군에 납품 예정인 초도생산 장비를 대상으로 국방과학연구소(ADD) 대공사격시험장에서 진행됐다. 


탐색기는 유도미사일의 눈과 두뇌 역할을 수행하는 핵심 구성품이다. 신궁의 한국형 탐색기는 유도탄 선두에 탑재돼 표적에서 복사되는 적외선 에너지를 획득하고, 표적을 탐지·포착·추적해 유도탄 비행에 필요한 유도신호 정보를 생성한다.


이번 품질인증사격시험은 국산 탐색기의 성능을 입증하기 위해 추진됐으며, 신궁은 표적인 소형 무인항공기를 격추함으로써 품질검증을 완료했다.


우리나라는 이로써 세계 다섯번째로 독자기술의 탐색기를 탑재한 휴대용 대공유도무기 보유국이 됐으며, 50% 전후에 머무르던 신궁의 국산화율을 95% 이상으로 대폭 끌어올렸다. 특히 안정적인 유지부품 조달은 물론 양산비용 절감에 따른 수입대체 효과가 약 6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탐색기의 국산화는 수출길에도 물꼬를 틀 것으로 기대된다. 


신고
Posted by 람람's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