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2016년 1월 6일 오전 10시 반 함경북도 풍계리 일대에서 국제사회의 경고와 우려에도 불구하고 4차 핵실험 도발을 강행하였습니다....


북한의 핵실험 도발은 한반도는 물론 세계 안정과 평화를 뒤흔드는 중대한 위협이며, 한반도의 비핵화를 열망하는 국제사회의 기대를 무시하는 행위입니다.


이에 대해 우리 군은 즉각 위기관리체계를 가동하고, 국방관리위원회를 소집하여 국방부 장관 주관으로 관련 상황과 대비태세를 점검했습니다.


아울러 한미연합 감시자산을 증가 운영하여 북한의 군사동향을 집중 감시하고 있습니다.
전군 주요지휘관을 화상으로 소집하여 상황을 공유하고 경계태세를 격상하여 대비태세를 강화하였습니다.


또한 합참의장이 연합사령관과 공조통화를 하고 공조통화에 이어서 공조회의를 실시하였습니다.
또한, 한미 국방장관간 공조통화를 오늘 중 실시할 예정입니다.


이처럼 한미간 긴밀한 공조체제를 유지한 가운데 북한의 추가 도발을 억제하고 북한의 핵실험에 대한 대응책을 강구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국방홍보원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