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gel Welcomes Japan’s New Collective Self-defense Policy

DoD News, Defense Media Activity

WASHINGTON, July 1, 2014 – Defense Secretary Chuck Hagel today welcomed the Japanese government’s new policy regarding collective self-defense, saying it will enable the Japan Self-Defense Forces to engage in a wider range of operations and make the U.S.-Japan alliance even more effective.

In a reinterpretation of a war-renouncing provision of Japan’s 1947 Constitution, the Japanese Cabinet approved new rules that would allow the country to exercise the right to collective self-defense.

“This decision is an important step for Japan as it seeks to make a greater contribution to regional and global peace and security,” Hagel said in a statement. “The new policy also complements our ongoing efforts to modernize our alliance through the revision of our bilateral guidelines for defense cooperation.”

Hagel said he looks forward to discussing the decision when Japanese Defense Minister Itsunori Onodera visits Washington next week.

“The United States has an enduring interest in the Asia-Pacific's peace and prosperity, and our alliance with Japan is critical to our strategy in the region,” the secretary said in his statement.

(기사 출처 : 미 국방부 http://www.defense.gov/)

 

 

척 헤이글 국방부 장관, 집단 자위권 행사 추진  환영

(2014. 7. 1, 워싱턴)  척 헤이글 미 국방부 장관은 오늘 일본의 새 집단 자위권  행사 추진을 환영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헤이글 국방장관은 일본 자위대의 광범위 작전 참가를 가능케하고,  미일 동맹이 더욱더 효율적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일본은 1947 헌법의 전쟁 포기 조항의 재 해석하며, 일본 내각은 국가가 집단적 자위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할 새로운 규칙을 승인했다.

또한 "이번 결정은 일본의 국지적, 전세계적 평화와 안보에 더욱 기여할 수 있는 단계이고, 새로운 정책은 방위 협력을 위한 양국 가이드 라인의 개정을 통해 우리의 동맹을 현대화하는 우리의 지속적인 노력을 보완한다." 고 전해왔다.  

  헤이글 장관은 또 "미국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번영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일본과 우리의 동맹이 지역에있는 우리의 전략에 중요하다"했다고, 그의 대변인은 전했다. 

Posted by 비회원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